안녕하세요~~    우선,  우리 이웃님들께

꾸 벅~ ^__^!! 인사부터 드립니다


파란하늘이 보이시죠~

맑고 쾌청한 이쁜하늘에 미소가 지어집니다

이는,  곧 저에게 여유가 조금 생긴거겠죠~~

원래 파란하늘이건만


하늘이 파랗다고 봐봐봐~~

어찌나 반가운지  한 참을 올려다 봅니다


파란하늘에 미소지어지는 날

쾌청하고 맑은 이쁜하늘이 어찌나 좋은지

고개 젖히고 한 참을 보았어요

파랗다~  ㅎ ㅎ

원래 파란거죠~~




너무 오랜만에 포스팅하는 것이라

쑥스럽기까지 합니다

어떤 인사말로 시작을 해야할 지..

많은 이웃님들께서 안부게시판에 인사말을 남기고 가셨습니다












황후님~  뭐하고 지내세요~   바쁘세요~

별일 없냐고..   잘 지내느냐고 ..

궁금해 주시는 이웃님들이 계시기에


너무너무 고맙고 힘이 났더랬습니다^^


빨리 내 소식 전해야지 하면서

컴터 앞에 앉지도 못하고


철퍼덕~  엎어지고 마는,

앉았다가

도루, 납작엎드려  뻗고~~



"아직도,  동굴이야~"

"응~~"    ㅎ ㅎ


이 멘트를  언제까지 해야하나.. 허허허~



나이들어 공부 힘들다

기술을 습득하는 일이 일케 힘드냐~   쩌업..



좀 더 젊었을 때 했으면..

놀기만 하궁~   엥~....


꿈을 이루기나 할 런지..


다 커버린 울 아이들..

이쯤 되면,  울 엄마들  외롭기도 하고 허전하잖아요


"이젠, 엄마 하고싶은 일 맘껏 하시며 사세요"

ㅋ.. 울 아들 말입니다


"뭐하고 살까 ㅎ ㅎ"

뭐 이런 대화 익숙하시죠~~





기계에서 맛있는 커피를 추출하고

핸드드립 잘 하면

끝인 줄 알았던  커피의 세계


너무나 무궁무진하고 알수록  까다로운 아이

직접 로스팅으로 색상을 정하고

추출로 코디하는

전문가가 되고 싶어 꿈을 가져보기로 합니다


아들과의 대화를 풀어내기 위해

발걸음 떼었는데


가다가 멈출라나 ..   계속 걸어갈라나를   되풀이 하면서..


일단, 오늘의 이야기를 먼저 풀어볼게요~~






봄 소풍도 못하고

봄이 바람과 함께 사라지고 여름의 문턱을 아주 스무디하게 넘어갑니다

지난해의 지옥같은 여름이 스쳐지나고


계절이 또 한 번 바뀜을 피부로 느껴지는 걸 보니

긴장의 동굴에서

움직이고 있구나~


조금있으면 터질 수류탄~   5.4.3.... 째깍째깍..   겨우 선하나 끊어내고 터짐을 막아 낸

순간..

숨쉬고 있는 듯..     휴~   긴박한 3개월을  지납니다

뭐~  2개월은 더 이러한  상황이 진행되겠지만 ..


 여름의 한 복판이 되면 로수팅 수업이 끝난다는 말씀을


이리 길게 늘어 놓았네요


긴장하고 있는 모습을 위로하여 준 쌤의 말씀..   지옥같은 3.4개월을 잘 버티면


로스팅을 습득하며 평생 즐거운 인생일 거라고...


습득이 가능하긴 한 걸까요 고개를 설레설레~

반쯤지나,   포기하고도 싶어으니 말입니다

꼴따닥   반을  잘 보냈으니


마무리 할 자신이 조금은  생기는 타이밍이어요




커피를 내려 컵핑을 하다가

급~  카메라를 만지작만지작..   너무 오랜만에 만나주니 미안쿠나 ㅎㅎ..






이웃님들..    융드립 커피 드셔 보셨는지요~~

일본에서는 거의 융드립을 즐긴다 하는군요..    진하고 부드러운 감칠맛에 반해 버렸어요~~


매일 삶고 천의 조직을 유지해야 하는 번거로움이 있지만

그만한 댓가를 가져다주니

번거롭지만은 않았어요


일반 핸드드립을 이해해야  융드립의 진가를 알겠더라구요..


진한데 어떻게 먹히지~    탕약같다고  표현하지만,

절대 그렇지 않고







오히려.  새콤달콤~    원두속에 숨어있는 밝은 과일의 산미를 끌어내주고

미끈덩 거리는 스므디함을 즐길 수 있어 매력적입니다


융드립은 진하게 내릴때 어울리는 드립으로  에프터가 강하고 산미가 올라오는

느낌에 푹~   빠져

매일 삶아주는 일만 잘하면 되니

할 만합니다


고노드립이 진하면서 부드럽다면 융드립은 더 진하고 부드럽다눙~~


관심이 있으신 분들은

꼭~   한 번 융드립 커피 드셔 보시길 바라는 맘으로


융드립 내리는 과정을 샷으로 담아


포스팅 합니다^__^!!





융드리퍼입니다

처음, 사용하실 때도 마찬가지로

이렇게 한 번 삶아 주고 사용합니다


냉장고에 잘 보관 되어진 융드립퍼를

내리기 전에  또,  한번 삶아 준 후


드립할거에요



세균.  미생물등 곰팡이 방지 위해  버려주고

또 한번 삶아 주는 겁니다




고노융드립 전용 서버입니다

기구도 참 멋져요


넘 갖고 싶은 아이를 지난 번

박람회때 냉큼 업어 왔어요





추출방법은 보일링 방식과

고노드립 방식이 있지만


저는, 보일링 방식으로 추출하였어요


쵸코머핀처럼 봉긋하게 넘 예쁘게 뜸이 들었어요

이 모습으로 신선한 커피임을 알 수 있습니다


신선하지 않으면 절대 부풀어 오르지 못합니다


이런 모습 확인하고 마셔야

건강한 커피 마시는 방법인 것은

이젠,  많은 분들이 아시고 계십니다





융드립은 원래가 진하게 먹고 싶을 때

내려 먹는 방식이므로,


아무래도, 진한 칼라를 갖고 있는

케냐 AA를 로스팅 한 것으로

잘 숙성시켜 놓았어요



남성미가 폴폴나는 강렬하고 묵직한

케냐의 특유한 과일의 산미를 표현하기위해 드립을


섬세하게 신경 써 봅니다




떨어져 바닥에 깔린 커피가

벌써 부터 진하죠~~


넛츠의 풍미, 쵸콜릿의 단맛과 쌉쏘롬한 자몽의 산미를

자랑하는 케냐AA

융으로 내렸기에 더욱 부드러운 바디감을 기대합니다



직화로스팅 장점은 개성있는 향과 맛을 만들 수 있다는 겁니다



고소한 땅콩의 향이 피어오르고

향긋한 과일향도

스멀스멀

코끝을 찡하게  합니다




우선, 따듯하게 마셔 보고 싶은데요

예쁜 잔에 담아 주면

더 맛나 보이겠죠

오늘 날씨와 맞게 파랑 잔에 진한 커피를 따라 주었더니


고급진 쵸콜릿맛이 입안을 꽉 채우고


긴 여운을 남겨 주는군요



어느 덧,   더운 여름을 맞이 해야 할

6월이  얼마남지 않았어요^__^~


싱그러운 초록의 계절 6월을 준비하며

시원한 아이스커피와 함께 합니다



담 번에는, 케냐AA 와는 성향이 다른

여성스러운 이디오피아 예가체프를 표현 해 드립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EH황후



설 명절이 끝나고

다시 일상으로 돌아오는 첫 날..     우리 이웃님들~   건강한 모습으로

복귀 하셨는지요~~


명절기간내에  눈도 많이 오고 영하의 날씨로 빙판길에

어르신들,   넘어지지 않게  살살 다니셔야 되겠어요~


맛있는 음식 많이 드시고,  살 빼야지~  굳게 다짐 하는 날이기도 합니다


명절음식에  해물 등갈비찜이 인기가 아주 많았답니다

LA갈비를 할까 하다가


해물등갈비찜으로 매콤하게 해 보았는데요

느끼한 명절음식에 더없이 빛나는  해물등갈비찜요리가 후다닥~~

빈그릇을 보이고 마는 인기 짱 메뉴였네요


해물찜은 현대인의 입맛을 사로 잡은 음식인 듯 해요


맛있기도 하지만,  건강에도 좋은  해물은 비타민과 무기질이 풍부한

고단백 저칼로리 식품으로 성인병을 예방하고


스테미너를 증진시키는 데에 효과가 뛰어나다 합니다


다 먹고 나면,  걸쭉한 국물에 야채 쫑쫑썰어 넣고 김가루와 함께

밥을 볶아 먹는...


또 하나의 별미로 누룽지까지 쓱쓱 긁어 먹는데에

마침표가 찍어지는 해물요리찜입니다


등갈비와 함께 어울어져 더욱 맛있었던 요리로


레시피를 슬쩍 내밀어 봅니다








재료:   등갈비 800g, 해물800g

           해물에는 낙지, 오징어,

           꽃게, 조개류, 새우, 홍합등으로

           입맛에 맞는 것으로 선택하시고요


야채:   깻잎, 버섯, 대파, 가지, 호박,

           미나리등으로 준비합니다

           떡도 함께 넣어주기로 합니다







해물은 손질하여 놓고


등갈비는 한 토막씩 잘라 찬물을 부어 핏물을 제거하셔야 합니다

30분 -1시간 정도가 좋습니다



등갈비 삶을 재료:  물 1.5리터, 월계수잎2장, 마늘 5개, 생강1톨,

양파껍질 1개분, 통후추1t, 대파1대

 넣고  1시간 삶기



소쿠리에 받혀 놓은 후 ..  육수는 받아 놓아요


양념장:  고추가루8T, 설탕2T, 매실청3T, 다진마늘2T, 다진생강1t,

고추기름1T, 청주1T, 간장2T, 고추장2T, 들깨가루1T, 후추1t,

참기름1T, 깨소금1T, 소금1/2t


(마무리 양념 - 육수1/2컵 + 녹말1T) 참기름, 깨소금


팬에 등갈비와 양념 1/3을 넣고

뚜껑덮어 약불에 10분가량 끓인 후



해물과 양념 1/3을 넣고 뚜껑 덮어 2-3분 강불로 끓여 줍니다



뚜껑열어 썰어 놓은 채소를 넣고 버물버물 양념 가감하며 마무리 하여 줍니다

(마무리양념 - 육수1/2컵 + 녹말1T)



등갈비 해물찜 요리 완성입니다

느끼한 명절음식에

잘 어울리는 등갈비 해물찜요리


제일 먼저 밑바닥을 보이는 인기메뉴

술 안주로도 딱!!



돌아 오는 주말에는 입춘이라네요

강추위로 겨울 한 가운데에 있지만,  이젠

봄이 오는 길 목에서


봄소식 기다려도 될까요

좋은 일들로 올 한해도

소망하는 일들이 하나씩 이루어지는  희망찬 새해맞이  해 봅니다


우리 이웃님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__^!!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EH황후


어제는 친구 생일이라 저녁모임을 가졌는데요


식사로는 회를 먹고 사우나가서 땀빼기로 ..    우리의 코스랍니다

날도 추운데

찜방에서의 수다도 엄청 재미납니다


스트레스에 좋은 만남이에요~~

물론,  찜방에서 간식도 먹어 주는 것이 재미의 효과를 높이는 거죠~~


봉다리 한 개씩 꺼내 홀랑홀랑 먹고 치우고

살짝살짝~    눈치가 보이니까요 ㅎ ㅎ



그러다가,   체중계에 슬며시 올라가 봅니다

에잉~   겨울 내내..   3kg 이~~~~~~~~~~~    까악~


아줌마들  ..    1kg 빼기  하늘에 별따기~~    어찌할꼬~~

어째 데둘데굴 굴러도 될거같드니만,,,


굶을 수도 없도 대락난감..    배고픈걸 못참는 저로서는,    다이어트 정말

꿈에도 못꾸는 계획 중 하나


먹고 싶은거 먹고 운동하자는 운동 예찬론이 무너진지 오래되었어요

빠빴는지..  게을러진건지


어깨도 아프고 허리도 아프고..     이유를 늘어 놓고 싶을 뿐입니다


감기도 쌩~   안 걸리는 사람이  요번에 독감도 앓고..

어찌하여튼,    3kg을  빼야 한다는 압박이 오네요


데굴데굴 굴러다님 어쩌요~~


수다중..      자몽다이어트에 대해 토론을 합니다


"한 번 해바바~~    효과있어~~"



"로뤠?    어떻게 하면 돼~"


그리하여..     마트로 고고~~      자몽을  한 박스   사왔어요~~



하루 세끼  자몽에 계란, 토스트, 진한아메리카노가 기본식사에 샐러드까지

추가로 먹어주면 좋다고 합니다


화려한 에티오피아의 스페셜티 커피인 체레렉투를 핸드드립하였어요


꽃향과 과일향이 풍부한 체레렉투는  자몽과 토스트와 만나니

룰룰랄라~   춤을 추는 모습입니다





화려한 향을 즐기려고 화려한 커피를 더 화려한 드립법으로

내리기로 설정하였는데

생각대로 로즈향이 살짝 지나갑니다~




기분좋은 과일향과 꽃향이 스멀스멀 올라 오는 것이

상쾌한 한 끼의 식사에 하이라이트 역할을 제대로  해 주는  커피향과


다욧을 기대하며,   자몽의 과즙을 톡톡 터트리느 순간,

꽃밭에 뒹구는  어린아이를 보고 있는

느낌의  식단입니다




우선,   이틀째  이렇게 식사를 했어요


은근   배부른데요  밥을 굳이 먹지않아도  배도 안고프고..

한 끼 정도는 일케 해도 될 듯해요~


자몽의 성분을 보니  넘나 좋은 효능들이 주르륵 적혀있는 글귀들을 봅니다




자몽은

    특히, 수분이 90%로 이루어진

비타민 C가 무지하게  풍부한 과일입니다


특유의 쌉싸름 새콤달콤의 매력덩어리  자몽~

싫어 하는 분 있으실까요

아마도 쓴맛때문에 싫어 하는 분들도 계신다네요~~


레드자몽은 달콤함이 더 있네요

기분좋은 쌉싸름과 신맛이 잘 어우러져 저한테는 좋은데요

한라봉도 좋지만  자몽도 좋아 할 것 같습니다


자몽의 오묘한 쓴맛은  나린진이라는 성분이

지방을 연소해 준다죠~~

지방분해 효소의 기능과

식욕억제의 역할도 한다니  솔깃합니다


팩틴이라는 성분으로 체내의 콜레스테롤을 낮추어

동맥경화 예방에 탁월하다는 보고도 있다네요





칼륨과 마그네슘등

이뇨작용에 좋은  체내의 독소,  노페물도 배출 시켜주는

효능으로 많이 알려져 있네요


감기예방 피로회복은 물론,  다욧기능에  그저 솔깃 할 뿐입니다


'여성호르몬이 많을 수록 발병률이 높아지는 유방암 환자..

고혈압 치료제,

항우울제,  알레르기 약과 함께  먹는 것은 위험하다'라고


하니  아무리 좋아도


본인과 맞지 않으면 독이 될 수도 있으니

유념하셔야 겠습니다~~

하루 한끼만 이렇게 식사 하기로 합니다



2주동안,  자몽식단으로 다욧을 하면,

7-8kg이 빠진다는  보고가 있지만,



할 수있는 기간은 ,   일 주일

작심3일 되지 않기를 .. ㅎ ㅎ



사실,  이 틀째인데요  쾌변과 함께 1이라는

숫자가 바뀌는.... (소곤소곤~~  ㅎㅎ 들리시나요)



(일단, 안심이 되는 정도 ㅎㅎ..)3kg만

회복시켜놓고 당분간..  탄수화물 줄이면서




사다놓은 자몽 한 박스  없어지면

 과연 숫자가 바뀌는 역사가 나타날까욤~~



 글고,   후기 다시 올리겠슴당^^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EH황후


티스토리 툴바